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홍보센터 보도자료

보도자료 기사
제목 스타키 프리미엄 센터, 여름철 습기로부터 보청기를 보호하는 방법은?
작성일 2023-08-22 조회수 585

 

장마가 지나고 고온 다습한 날씨가 이어지고 있다.

이런 습한 날씨에는 사람뿐만 아니라 작은 전자제품들에도 크고 작은 영향을 주어

잔 고장을 일으키기도 한다.

 

특히 고온 다습한 날씨가 이어지는 여름철에는 건강관리뿐만 아니라

전자기기 관리에도 유의해야 하는데 특히 보청기를 사용하는 사용자라면

더욱 세심한 관리를 요한다. 이에 스타키그룹 상위 1%로 선정된 ‘스타키 프리미엄 센터’에서

여름철 스타키보청기 관리법에 대해 전했다.

▣ 보청기와 습기는 상극!
보청기와 같은 전자기기는 습기에 특히 취약하다.

특히 여름철은 물놀이 및 잦은 샤워로 보청기가 습기에 노출될 확률이 더욱 높은데

이때 반드시 보청기를 제거하고 들어가야 하며 샤워 후에는 귓속의 물기를

충분히 건조시킨 후 보청기를 사용해야 보청기의 수명이 늘어난다.

▣ 보청기 전용 습기제거제 사용은 필수!
보청기를 사용하지 않는 시간에는 보청기의 배터리를 제거 후

제습용기에 보관해야 한다. 여름철과 같이 땀이 많이 흐르거나 습한 날씨에는

더욱 꼼꼼하게 기기의 습기를 제거해 줘야 하는데 단, 빠른 건조를 위해

드라이어로 보청기를 말리는 방법은 보청기의 수명을 단축시키고

고장의 요인이 될 수 있으니 주의해야 한다.  

 

만약 보청기가 강한 충격을 받았거나 물에 젖었을 때는

억지로 분해하거나 건조하지 말고 기기와 배터리를 분리해

마른 천으로 물기를 닦아 낸 뒤 가까운 A/S 센터를 방문하는 것이 안전하다.

 

▣ 내 몸의 한 부분, 항상 청결과 점검이 중요!
정기적인 점검과 청결함을 유지하는 것은 보청기 수명을 연장시키는

가장 올바른 방법이다. 마른 수건으로 보청기 표면을 닦아주고

배터리가 들어가는 내부 또한 항상 청결을 유지해야 한다.

단, 정전기를 일으키는 천으로 닦거나 오일이나 알코올 및 세제 등으로

세척하는 행위는 보청기의 수명을 단축시킬 뿐 아니라

고장의 원인이 되므로 주의해야 한다.

▣ 휴가 다녀온 후 보청기 점검은 필수!
스타키 프리미엄 센터에서는 보청기 사용자들에게 언제든지

무료로 점검 서비스를 실시하고 있다.

 

보청기는 주기적인 점검 및 관리가 장기 사용의 기본이 되므로

특히 습기에 약한 여름에는 점검이 필수적이다.

또한 일반 난청을 갖고 있는 사람의 경우에는 3개월에 한번,

중이염을 앓고 있거나 습한 여름철의 경우에는 2개월의 한번씩

보청기 점검을 받는 것을 권한다.

스타키 프리미엄 센터 원장들은 “여름철은 물놀이 및 장마와 같이

습기에 노출되는 계절로 각종 귀 질환이 발생하기 쉬워

귀 건강에 각별히 신경 써야 한다”라며 “특히 보청기와 같은 전자기기는

습기에 민감하기 때문에 고장의 주 원인이 되므로

더욱 꼼꼼한 관리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한편 스타키 프리미엄 센터는 무상 보증기간 최대 5년

아크 AI(ARC AI)를 보청기 임상연구참여 후 구입 시할인가로 제공하고 있으며,

정부지원 보청기 전문상담과 보청기 무상체험이 가능하다.

다음 게시물 목록
다음글 스타키보청기, ‘마지막 재일 애국지사’ 오성규 지사에게 AI보청기 지원
이전글 스타키그룹, '2023 어르신 한마음 축제' 인공지능 보청기 기증

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확인
팝업 닫기